자료모음보기·이단문제제보
게시판·공지사항
최종편집 : 2019.3.5 화 11:35
인기검색어 : 신천지, 큰믿음교회
> 자료 > 상담소소식
     
“이단상담 사역, 위협 속에서도 꿋꿋이”…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설립 6주년 기념예배·전진대회
2012년 12월 16일 (일) 00:18:15 백상현 기자 .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회장 진용식 목사)가 지난 8일 대전 한밭제일교회에서 설립 6주년 기념 예배 및 전진대회를 갖고 이단문제에 적극 대처키로 했다. 

이영환 한밭제일교회 목사는 기념예배 설교에서 “이단문제의 심각성을 깨달은 것은 10여년 전의 일로 교회에서 극비리에 이단대책 세미나를 개최했을 때 이 소식을 입수한 이단세력이 몰려와 출입문을 부수고 난동을 피운 적이 있다”면서 “이처럼 이단대처 사역자들에게는 현장의 목회자들보다 더 많은 위협과 어려움이 뒤따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 목사는 “수많은 고난 속에서도 영롱하게 빛날 상급을 바라보며 나아갔던 바울처럼 이단상담소협회가 이단문제를 대처하면서 겪고 있는 역경을 잘 이겨나갔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이단상담소협회장 진용식 목사는 “그동안 이단문제에 대처하면서 교회가 불에 타고 미행과 협박, 80여회의 법정 소송을 당하는 등 많은 어려움을 겪었는데 가장 힘들었던 것은 같은 교단 인사들이 터무니없는 오해와 비난을 퍼부을 때였다”면서 “이런 상황에서도 이단상담 사역의 가치를 인정해 주시는 분들이 많이 계셔서 큰 위로가 되고 있다. 끊임없이 이단문제를 연구하며 그 결과를 한국교회와 공유하겠다”고 약속했다. 

이날 이단상담소협회는 고문위원에 김학중 남태섭 소강석 유재명 원팔연 목사 등을 추대했으며, 자문위원에 이웅상 명지대 교목실장, 윤종훈(총신대) 구춘서(한일장신대) 교수, 최삼경 목사 등 11명을 선임했다. 법률고문은 박기준 정일배 변호사가 맡기로 했다. 이날 행사에는 신현욱 전 신천지교육장과 김경천 전 JMS 부총재 등 150명이 참석했다. 

이 글은 인터넷신문 <국민일보 쿠키뉴스>(news.kukinews.com)  2012년 12월 11일자에 나온 글입니다.  copyrightⓒ<국민일보 쿠키뉴스>

ⓒ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http://www.jesus114.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협회 소개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대표전화 : 0502-838-1452 | FAX : 031-475-9752 | 청소년보호책임자 : 정고운
Copyright 2009 한국기독교이단상담소 협회.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jesus114.net